p.r

뉴스

한국의 ‘축구 깐부’가 뭉쳤다… 스포츠 5대 기업 MOU 체결

2021. 10. 22

‘한국의 메시’, ‘한국의 음바페’를 육성하고 발굴하기 위해 축구 깐부가 뭉쳤다.

 

올리브 크리에이티브(대표이사 정의석), 중앙 UCN(대표이사 김영승), PSG 아카데미 코리아 주관 운영사 미라그로박스(대표이사 J.킹 로이), 낫소(회장 주은형), 스포츠 얼터너티브 솔트(대표이사 유현정)가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를 위해 5자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

 

21일(목), 서울 서소문 중앙일보빌딩에서 열린 이번 협약은 축구를 사랑하고 대한민국 축구의 미래가 될 유소년 선수들에게 다양하고 색다른 경험을 제공하고, 나아가 놀라운 세상을 만들겠다는 뜻이 모여 이루어졌다.

 


이 협약으로 올리브의 ‘놀면서 쌓는 나의 축구데이터’를 표방하는 앱 서비스 ‘축구파이’의 다양한 콘텐츠, 낫소가 보유한 국내 최초이자 최대 규모의 ‘스포츠 에어돔’, PSG아카데미 코리아의 유럽식 선수 육성 모델, 솔트의 선진형 훈련 장비, 중앙UCN의 홍보 마케팅을 접목해 온·오프라인을 넘나드는 기술력과 시너지를 기대하며 한국 축구의 선수 육성 패러다임을 선진화하고 축구 저변을 확대하는 사업을 진행한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영승 중앙UCN 대표이사, J.킹 로이 미라그로박스 대표이사, 정의석 올리브 크리에이티브 대표이사, 주은형 낫소 회장, 차승훈 솔트 책임 이사를 비롯해 정영재 중앙UCN 부사장, 이영범 중앙UCN 부사장, 김영진 중앙UCN 전무 등이 참석했다.

 


주은형 낫소 회장은 축사에서 “이번 협약을 통해 한국 축구 발전을 위해 시공을 초월하는 관계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정의석 올리브 크리에이티브 대표는 “PSG 아카데미 코리아의 명성과 중앙UCN의 홍보 마케팅 능력, 대한민국 대표 스포츠 브랜드 낫소의 제품력, 솔트의 IT기술과 올리브가 가진 콘텐츠 파워 등 각 사가 가진 오리지널리티가 시너지를 일으킨다면 BTS, 기생충, 오징어게임 등 세계를 누비는 K컬처를 잇는 놀라운 K풋볼 문화를 만들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풋볼리스트: 김동환 기자

 

관련기사

뉴스1: https://www.news1.kr/articles/?4469635

스포티비뉴스: https://www.spotvnews.co.kr/?mod=news&act=articleView&idxno=449206

스포탈코리아: https://www.sportalkorea.com/news/view.php?gisa_uniq=2021102214071813&section_code=10&cp=se&sp=A

연합뉴스: https://www.yna.co.kr/view/AKR20211022110800007?input=1195m

중앙일보: https://www.yna.co.kr/view/AKR20211022110800007?input=1195m

OSEN: http://osen.mt.co.kr/article/G1111677708